지코팀
지코팀


[텐아시아 =이은진 인턴기자] ‘쇼미더머니4′ 지코&팔로알토 팀이 팀원을 선정했다.

1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4′ 4회에서 치열한 오디션을 통과해 살아남은 참가자들이 프로듀서 무대를 보고 함께하고 싶은 팀을 뽑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 날 치열한 오디션을 통과하고 살아남은 참가자들이 자신이 함께 하고 싶은 팀을 선택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프로듀서들은 준비한 무대를 통해 각 팀의 개성과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자신의 팀에 실력 있는 래퍼들을 영입하기 위한 프로듀서 간의 치열한 신경전도 펼쳐졌다.

프로듀서들의 공연이 끝나고 참가자들은 가장 마음에 드는 팀에 투표를 했다. 총 24표 중 18표를 받아 압도적인 표차로 1위를 차지한 팀은 지코&팔로알토 팀. 지코& 팔로알토팀은 1위 특권으로 자신의 팀원들을 고를 기회를 얻었다.

하지만 지코와 팔로알토가 선택한 한해, 릴보이, 슈퍼비가 연달아 팀원 제의를 거절하자 지코와 팔로알토는 멘붕에 빠졌다. 결국 지코와 팔로알토 팀에는 원, 앤덥, 송민호, 자메즈가 합류해 다른팀과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