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AOA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AOA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걸그룹 AOA 혜정이 몸무게 논란을 해명했다.

1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쉬는시간’ 코너에는 AOA 멤버 혜정, 찬미 ,지민, 민아, 초아, 유나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에서 프로필보다 9kg이 높은 몸무게를 기록한 혜정의 해명이 그려졌다. 이날 혜정은 9kg이 늘어난 몸무게에 대해 “저도 놀랐다. 57KG가 나왔다”며 “저는 난생 처음으로 57kg를 봤다”고 황당해했다.

이어 혜정은 “물을 좀 짜고 다시 보니까 조금 내려갔다”고 말하며 해명했다. 이에 DJ김창렬은 “그럼 9kg은 물이었다”고 말했지만, 멤버들은 “촬영할때 혜정이가 삼시 7끼, 8끼를 먹었다”며 “반 살 반 물이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혜정은 “이제는 몇kg나가냐”는 질문에 당당하게 “51kg”라고 답하며 시선을 끌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트위터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