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AOA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AOA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걸그룹 AOA 지민이 민아의 실물을 디스했다.

1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쉬는시간’ 코너에는 AOA 멤버 혜정, 찬미 ,지민, 민아, 초아, 유나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장 빨리 들어와 모든 멤버들의 오디션을 지켜본 지민이 가장 뽑고싶었던 멤버가 공개됐다. 지민은 “민아”라고 주저없이 답했고, 이어 “근데 민아는 화면이 더 낫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민아는 “언니가 오더니 화면이 나은 거 같다고 하더라”고 불만을 토로했고, “팬분들은 실물깡패라고 해주셨다”고 밝혔다. 이에 지민은 “그때는 뭔가 얼짱느낌” 이라며 “제가 얼짱을 잘 몰랐는데 유명한 얼짱이었더라. 그런 얼굴 처음봤다”고 밝혔다. 이어 지민은 “캠코더로 봤을 때 그 얼굴보다…”라며 실물이 더 나은지에 대해서 언급을 피해 웃음을 줬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트위터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