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컬투쇼’ 손승연이 ‘탑밴드’ 출연시절 밴드 멤버들을 언급했다.

9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세발까마귀와 손승연이 등장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손승연과 세발까마귀의 목격담과 두 팀에 하고싶은 질문이 이어졌다. 이날 한 청취자는 손승연의 KBS2 ‘탑밴드’출연에 대해 이야기하며 “나머지 같이했던 친구들은 뭐하고 있냐”고 물었다. 당시 손승연은 학생밴드 WMA의 보컬로 출연한 바 있다.

질문에 대해 손승연은 “그거 끝나고 팀 해체했다”고 답해 시선을 끌었다. 손승연은 “방송을 위해 프로젝트성으로 만들었던거다”라며 “다 학교 다니고있다. 저보다 한 살씩 어렸다”고 멤버들의 근황을 밝혔다. 이어 DJ 컬투는 가수가 된 손승연에 대해 전 멤버들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고, 손승연은 “배 아파 하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