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미도
'라디오스타' 이미도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라디오스타’ 이미도가 섹시 노하우를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는 ‘신스틸러 여배우들’ 특집으로 배우 박효주, 장소연, 하재숙, 이미도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이미도는 “김혜수처럼 섹시한 연기자가 되고 싶다”면서 섹시함을 어필하는 연기가 있다며 시범을 보였다.

이어 이미도는 많이 아프면서 말을 할 때도 숨을 많이 넣어야 한다며 섹시한 연기를 보였고 김국진이 여자들의 머리카락 넘기는 동작이 섹시하다는 말에 머리를 넘겨 폭소케 했다.

이미도는 윤박을 바라보며 애절함과 애교, 공포 연기를 펼치기도 했다. 특히나 공포 연기에서는 링의 귀신을 떠올리게 만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