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화정'
MBC '화정'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화정’ 이연희와 서강준이 눈물의 입맞춤을 했다.

6일 방송된 MBC ‘화정’ 에서는 명나라 군대가 위험에 빠지자 홍주원(서강준)이 정명(이연희)을 구하기 위해 먼저 대피시키는 장면이 그려졌다.

정명은 주원이 남는다는 사실을 알고 눈물을 흘리며 “제발 같이 가세요 나리. 저 혼자는 가지 않을 것입니다”라며 설득했다. 자신을 걱정하는 정명에 주원은 그의 입을 맞췄다.

주원은 “전 반드시 돌아갈 것 입니다. 마마와 함께 할 것이라는 약조를 마마의 곁에서 마마와 같은 길을 걷겠다는 그 맹세를. 반드시 지켜 낼 것입니다”라며 정명에게 약속을 하고 정명이 속해 있는 화기도감의 장인들을 먼저 대피시켰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MBC ‘화정’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