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박정현이 최현석의 요리에 감탄했다.

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박정현과 이문세가 출연했다. 이날 셰프들은 박정현의 냉장고에 있는 재료들을 가지고 ‘반건조 오징어를 부탁해’와 ‘맵지도 짜지도 시지도 기름지지도 않는 콘서트 영양식’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미카엘과 최현석은 ‘맵지도 짜지도 시지도 기름지지도 않는 콘서트 영양식’ 대결에 임했다. 최현석은 대구를 이용한 ‘부드러어’를 선보였다.

음식을 먹자마자 박정현은 감탄사를 내뱉었다. 박정현은 “맛있어요. 소스 참 맛있네요. 상큼해요”라고 “버터맛이 살아있다”고 평했다. 이어 박정현은 “전혀 비리지 않다”며 계속 시식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