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류
상류


[텐아시아=정시우 기자]박형식과 임지연이 신분 차이를 드러냈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극본 하명희, 연출 최영훈)에서는 유창수(박형식)와 이지이(임지연)의 점심 데이트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지이는 고기를 먹으며 창수에게, 자신이 회사를 그만뒀으며 이후 장윤하(유이)의 회사로 들어가게 됐음을 알렸다.

이를 들은 창수는 어이없어 하며 “윤하 밑에서 한다고? 그거 하지 마. 그냥 놀아. 내가 돈 줄게”라고 하며 “넌 자존심도 없냐. 친구 밑에 들어가서 일하는 거, 기분 안 나빠?”라고 물었다.

이에 지이는 명량하게 “친구가 내가 가진 능력이랑 장점 보고 일하자는데 기분 왜 나빠? 정규직에 월급도 많다는데 왜 기분 나빠?”라며 창수의 의견에 반박했다.

정시우 siwoorain@
사진. ‘상류사회’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