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류사회
상류사회


[텐아시아=정시우 기자]성준과 유이가 한국판 ‘노팅힐’의 주인공이 됐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극본 하명희 연출 최영훈)에서는 장예원(윤지혜)의 계략으로 언론에 열애설이 난 장윤하(유이)와 준기(성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준기는 회사 사람들이 자신을 두고 쑥덕거리는 것에 이상한 것을 느꼈고, 이어 뉴스에 윤하와의 열애설이 난 것을 확인했다.

신문에는 ‘영화 <노팅힐>이 현실에서? 재벌 딸과 평범남의 로맨스 화제!’라는 타이틀과 함께 윤하와 준기의 사진이 담겨 있었다.

준기는 주변 사람들이 ‘재벌 딸을 잡았다’고 바라보는 의심에도 불구하고 “사랑으로 만난 것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정시우 siwoorain@
사진. ‘상류사회’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