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삼시세끼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삼시세끼’ 보아가 이서진을 따라했다.

26일 오후 9시45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정선편’에서는 정선을 방문한 보아와 유해진의 두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보아는 도시락에 들어갈 유부초밥을 만들었다. 완성된 유부초밥을 보고 이서진은 “맛있냐”라고 묻자 보아는 “아프냐”라며 이서진이 출연한 MBC ‘다모’의 명대사를 따라했다.

이에 이서진은 격한 반응을 보이며 “하지마”라고 말했다. 이어 보아는 “액션도 했어요?”라고 물었다. 이서진은 한 번에 알아 듣지 못하고 계속 되물었다. 이후 이서진은 “난 일생을 액션연기만 했어”라는 대답과 ‘ex)꽃보다 할배, 삼시세끼’라는 자막이 떠 웃음을 자아냈다.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때우기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tvN ‘삼시세끼 정선편’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