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뮤직뱅크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빅스가 귀여운 무대를 꾸몄다.

26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빅스가 ‘이별공식’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빅스는 화이트 앤 블랙이 조화된 의상을 입고 귀여움을 뽐냈다. 가사 그대로 표현한 춤은 누구나 따라할 수 있게 만들어 몸을 들썩거리게 만들었다.

‘이별공식’은 원곡의 신나는 느낌에 트렌디한 신스사운드와 파트별로 변형되는 비트가 어우러진 빅스만의 유니크한 스타일로 재편곡되어, 남녀노소 누구나 신나게 즐길 수 있는 곡으로 재탄생되었다. 또한, 빅스 랩퍼 라비의 랩 메이킹, 새롭게 만들어진 멜로디와 가사를 눈 여겨 보는 것도 곡을 듣는 재미를 한층 더한다.

이날 ‘뮤직뱅크’에는 샤이니, 씨스타, 틴탑, AOA, 종현, 포미닛, 니엘, 정용화, 방탄소년단, 김성규, 에이핑크, 빅스, 민아, 다비치, 매드 클라운, 레드벨벳, 자이언티&크러쉬, 크러쉬, EXID 이 출연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