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를울려
여자를울려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하희라가 천둥의 여자친구 이다인에게 경고했다.

20일 방송된 MBC 드라마 ‘여자를 울려’에서는 은수(하희라)가 자신의 아들 현서(천둥)의 여자친구 효진(이다인)에게 경고하는 장면이 방송됐다.

은수는 현서와 사귀기로 한 효진이 집으로 찾아오자 “화장이 짙다. 천박해 보이니 애교는 부리지 말아라”라며 효진을 압박했다. 이에 현서가 은수의 눈을 마주치지 못하자 은수는 눈을 마주치지 않는다며 또 효진을 압박했다.

은수는 효진에게 “날 이겼다고 생각한다면 오산이다. 현서의 인생을 생각해서 교제를 허락했지만, 남은 일은 니가 날 견뎌내는 일이다”라고 경고해 앞으로의 전개에 긴장감을 높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여자를 울려’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