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송창의가 김정은 아들의 죽음의 비밀을 알게됐다.

20일 방송된 MBC 드라마 ‘여자를 울려’에서는 진우(송창의)의 아들 윤서(한종영)가 진우에게 덕인(김정은)의 아들 정훈의 죽음의 비밀을 밝히는 장면이 그려졌다.

정훈이 윤서의 괴롭힘에 못이겨 도망가다가 교통사고로 사망한 사실을 알게된 진우는 윤서에게 “덕인에게는 비밀로 해달라”며 진우에게 부탁했다.

진우는 윤서에게 “네가 날 아버지로 생각한다면 이 부탁만은 들어달라”며 애원했지만, 윤서는 “아들을 죽인 사람의 새 엄마가 돼 줄 여자는 없다”며 냉랭한 태도를 보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여자를 울려’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