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훈
이지훈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이지훈이 감미로운 목소리로 ‘슬픈 인연’ 무대를 선보였다.

20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은 지난주 방송에 이어 ‘시대를 초월한 영원한 감동-리메이크 명곡’편으로 구성됐다.

이지훈은 나미의 ‘슬픈 인연’을 선곡했다. 솔로로는 처음 ‘불후의 명곡’ 무대에 선 이지훈은 “어제 잠을 못 잤다”며 긴장을 표했다. 긴장한 이지훈은 절친 강타에게 전화 연결을 해 응원을 받기도 했다.

담담한 목소리로 노래를 시작한 이지훈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듣는 이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후반부 노래가 절정에 이르면서 이지훈은 숨겨온 성량을 드러냈다.

이지훈의 무대를 본 정재형은 “이지훈은 무대에 섰을 때 소년 감성이 있다”고 말했다. 조장혁 역시 “기교가 묻어있지 않은 순수함이 좋았다”고 칭찬했다.

이지훈은 최선을 다한 무대에도 불구하고 정동하에게 패배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불후의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