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무한도전'3
MBC '무한도전'3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정준하와 하하가 폭소만발한 이행시를 선보였다.

20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의 세계 지식수준을 점검하는 ‘세계로 가는 장학퀴즈’ 코너가 꾸며졌다.

이날 본격적인 장학퀴즈가 이어지기 전 지난 ‘극한알바’ 인도 편에서 정준하와 애절한 모습을 선사했던 코끼리 이름 ‘도토’로 멤버들의 이행시 행렬이 이어졌다.

이에 정준하는 코끼리 도토를 떠올리며 “도토야, 도토야”로 말문을 열었고 이어 도토 역을 맡은 하하가 “토 나온다”고 받아쳐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