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
소년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소년공화국이 달콤한 감성의 ‘헬로’ 무대를 선보였다.

20일 방송된 MBC ‘음악중심’에서는 그룹 소년공화국이 타이틀곡 ‘헬로’의 무대를 꾸몄다.

이날 소년공화국은 동화 속 왕자님을 연상시키는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감미로운 목소리와 상반되는 소년공화국 특유의 절제된 안무도 선보였다.

이번 싱글 ‘헬로(Hello)’는 헤어진 사람을 그리는 남자의 모습을 담은 미디움 템포 곡으로, 소년공화국은 그리움을 간직한 남자의 모습을 자신만의 절제된 감성으로 표현했다.

이 날 ‘음악중심’에는 샤이니, 투피엠, 카라, 김태우, 서인영, 엠블랙, 슬리피, 백아연, 세븐틴, 이지혜, 몬스타엑스, 엔 플라잉, 멜로디데이 ,소년공화국, 마마무, 홍대광, 오마이걸, 백청강, 조정민이 출연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제공. MBC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