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 전혜빈
이준기, 전혜빈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배우 이준기, 전혜빈 측이 열애설 보도를 부인했다.

19일 오전 이준기, 전혜빈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친한 동료일 뿐 연인 사이는 아니다. 열애설 보도는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지난해 KBS2 ‘조선총잡이’에서 박윤강(이준기) 최혜원(전혜빈)으로 함께 출연한 두 사람이 열애 중. 최근 몇 달새 모 유명호텔 피트니스센터에서 함께 다정하게 운동을 즐기며 애정을 키워왔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양측 소속사인 나무엑터스는 “함께 일한 동료일 뿐”이라며 열애설을 일축했다.

이준기는 오는 7월 MBC ‘밤을 걷는 선비’ 방송을 앞두고 촬영에 한창이며 전혜빈은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텐아시아 DB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