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배우 황동주가 주인공으로 나선 ‘위대한 조강지처’의 고사 현장이 공개됐다.

17일 황동주 소속사 스케치E&M 측은 15일 첫방송한 MBC ‘위대한 조강지처'(극본 황순영, 연출 김흥동 김성욱) 측은 드라마의 성공을 기원하는 고사 현장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위대한 조강지처’는 세 명의 여고 동창생의 과거 은밀한 살인사건, 위태로운 결혼과 이혼, 배신한 남편을 향한 복수 이야기를 다룬 ‘코믹 부부 느와르’로 황동주, 황우슬혜, 강성연, 김지영, 이종원, 안재모가 주인공으로 나선다.

이에 지난 9일 MBC 일산 드림센터 세트에는 주요배우들과 제작진이 참석, 6개월의 대장정을 시작하는 마음을 다졌다. 극중 남자주인공 이성호 역으로 젊은 나이에 타고난 손재주로 자수성가한 인물을 맡아 부드러우면서도 코믹한 캐릭터로 분한 황동주는 두 손을 모아 작품의 성공을 기원했다.

황동주는 “그동안 주로 나쁜 남자나 도도한 캐릭터로 시청자분들께 친근하게 다가가지는 못했는데 이번에는 코믹하고 유쾌한 인물로 사랑을 듬뿍 받아 장가를 가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훈훈한 외모에 탁월한 미용실력으로 업계에서는 정평이 난 인물로 이후 예기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면서 아내와 오해를 빚게 되는 이성호는 젠틀하면서도 엉뚱한 코믹함이 가미된 인물이다. 특히 전작에서는 주로 기업 대표이사, 의사 등 엄친아 역할을 맡아온 황동주는 이번 작품으로 첫 코믹 연기에 도전한다.

황동주는 “촬영 전부터 배우, 제작진과 분위기가 좋아서 작품도 술술 잘 풀릴 것 같다”라며 “첫 코믹 연기에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연출자 김흥동 PD는 “기쁘고 즐겁게, 안 다치고 행복하게, 대박 나게 해달라”라며 “한번에 OK 귀신, 무사고 대박 귀신도 우리에게 몰라달라”고 재치있는 소감을 밝혔다.

‘위대한 조강지처’는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7시 15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스케치E&M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