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마녀사냥’ 엠블랙 지오가 자신의 털에 대해 털어놨다.

1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서는 엠블랙 미르와 지오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 날 방송에서 성시경은 지오의 수염을 보고 “메이크업 위로 계속 수염이 난다”며 “팔에도 털이 무성하다. 상남자다”고 말했다. 신동엽 역시 “지오 씨는 털이 한 군데도 끊기지 않았다. 온 몸에 털이 뒤덮여 있다”고 덧붙였다.

미르는 “지오는 가슴털, 배에도 털이 있다”고 말했다. 지오는 “앞쪽은 정말 다 연결돼 있다. 섹시하다”고 자랑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성시경은 “한 번에 빗을 수 있겠다”고 말해 폭소케했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