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나영희 아이유
프로듀사 나영희 아이유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프로듀사’ 나영희와 아이유 사이의 갈등이 격해졌다.

12일 방송된 KBS2 ‘프로듀사’ 9회 ‘결방의 이해’에서는 신디(아이유)와 변대표(나영희) 사이의 갈등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제 2의 신디를 표방하는 신인가수를 데리고 신디의 분장실을 찾는 변대표의 모습이 그려졌다. 신디는 같이 분장실을 쓰기 싫다고 거부했지만, 변대표는 “제 2의 신디야. 네 분신”이라며 신디를 다그쳤다.

신디는 예전의 자신을 떠올리게 하는 유나의 이야기를 꺼내며 “지금 유나 없잖아요. 신디만 있잖아”라고 화를 냈고, 후배에게 “나가. 나 너 몰라 어디가서 제 2의 신디라고 하지마”라며 매몰차게 분노했다.

이에 변대표는 “내가 제 2의 신디를 만들든 제 3의 신디를 만들든”이라며 자신의 마음이라며, “넌 만들어진 이미지일 뿐이니까. 너 만든 사람은 나고”라며 차갑게 말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프로듀사’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