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공효진 김수현
프로듀사 공효진 김수현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프로듀사’ 김수현이 공효진의 말에 기뻐했다.

12일 방송된 KBS2 ‘프로듀사’ 9회 ‘결방의 이해’에서는 예진(공효진)과 승찬 엄마(김혜옥)의 신경전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승찬의 엄마와 다툰 이후로 그 일에 대해 걱정하는 예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예진은 괜찮냐고 물었지만, 승찬(김수현)은 “제가 좋아서 하는 일인데요”라며 괜찮아했다.

이에 예진은 “너 이런 일 좋아해?”라고 물었고, 승찬은 “선배를 좋아해서 하는 일입니다”라며 고백했다. 하지만 예진은 그 말에 “그럼 나 도와줄 수 있니?” 라며 둔한 모습을 보였다. 승찬은 그 말에 당황했지만, 후배중에 네가 제일 좋다는 말에 기뻐했다. 예진은 “후배중에 너 제일 좋아하잖아. 짧은 시간에 급친해졌지”라며 사심없이 말했고, 승찬은 기쁨을 숨기지 못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프로듀사’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