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김수현 공효진
프로듀사 김수현 공효진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프로듀사’ 공효진이 김수현의 호의를 오해했다.

12일 방송된 KBS2 ‘프로듀사’ 9회 ‘결방의 이해’에서는 예진(공효진)과 신디(아이유) 사이에서 고뇌하는 승찬(김수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준모(차태현)의 집에서 신디와 마주친 승찬, 예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신디는 예진과 함께 들어온 승찬을 보고 “실수한 게 있어가지고” 라며 “죄송했어요. 할얘기 다 했으니까 저 가볼게요”라고 말하고 집을 나섰다.

준모는 승찬에게 빨리 다가라고 다그쳤고, 승찬은 예진에게 영화를 못 본 것에 대해 사과했다. 예진은 괜찮았다고 얘기했지만, 승찬은 “제가 아쉬웠다고”라며 자신의 마음을 밝혔다. 이에 예진은 “백승찬 쟤 영화 되게 많이 좋아하는 것 같아”라며 승찬의 호의를 이해하지 못했고, 준모는 “그게 그거겠냐. 아이고. 맹꽁이”라며 그런 예진의 둔함에 한숨을 내쉬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프로듀사’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