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손석희
JTBC 손석희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손석희 JTBC 사장이 여배우들의 이상형으로 등극했다.

배우 김아중은 최근 방송된 SBS ‘힐링캠프’에 출연해 김제동과 이야기하던 중 손석희를 이상형으로 언급하며 시선을 끌었다. 김제동은 “그 남자 얘기만 세 시간 넘게 했다. 그렇게 좋냐”며 김아중이 호감을 가진 남자에 대해 이야기했고, 김아중은 “생각만 해도 좋다”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김아중은 “섹시함과 푸근함이 함께 있다. 어울릴 것 같지 않은 매력이 함께 있는 사람이 좋은 것 같다”라며 이야기를 이었고, 김제동은 “내가 손석희 사잔 보다 못한 게 뭐니”라고 소리치며 김아중의 이상형이 손석희였다는 사실을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JTBC ‘뉴스룸’에 출연했던 염정아 역시 손석희 앞에서 긴장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염정아는 “손석희 앵커를 직접 본다고 생각하니 너무 떨렸다”며 긴장한 모습을 드러내 시선을 끌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제공. JT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