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갈릭바게트
삼시세끼 갈릭바게트


삼시세끼 갈릭바게트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삼시세끼’이서진이 육쪽갈릭바게트 만들기에 도전했다.

2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정선편 3회에서는 육쪽갈릭바게트만들기에 도전하는 이서진-김광규-옥택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서진은 다음날 오전에 만들어야하는 ‘육쪽갈릭바게트’의 반죽에 나섰다. 화덕에 넣은지 두 시간이 지나서야 빵은 구워졌고, 옥순봉 화덕이 낳은 첫 빵이 공개되며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공개된 바게트는 일부가 타긴 했지만 바삭하게 구워지며 모두를 만족시켰다. 빵을 맛본 이서진은 “맛있다”며 만족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이어 박신혜가 만든 갈릭소스와 로즈마리로 데코레이션을 마친 빵은 다시 한 번 화덕에서 구워지며 완벽한 육쪽갈릭바게트로 탄생했다. 첫 요리 성공에 네 사람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직접 만든 딸기 에이드와 함께 한 바게트의 모습은 시선을 사로잡았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삼시세끼’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