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프로듀사’


‘프로듀사’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공효진이 주체할 수 없는 주정을 공개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2 ‘프로듀사’ 5회에서는 ‘1박2일’ 회식에 ‘뮤직뱅크’ 탁예진(공효진) PD도 함께 하는 모습이 담겼다.

탁예진은 술을 많이 먹고 주정을 부렸다. 자신은 절대 안 취했다며 백승찬(김수현)에게 술 취하지 말 것을 요구했지만, 탁예진은 공중 화장실에 신발을 벗고 들어가며 가지런히 정리하는 등 취한 모습을 전했다.

라준모(차태현)는 “예진이가 안 취했다고 말하면, 취한 것이다”고 증언했다. 이어 탁예진은 술을 많이 마시면, 비밀이 없고 주먹을 부르는 애교를 부린다고 전했다.

탁예진은 백승찬에게 “너 나랑 라준모랑 같이 사는 거 말했지?”라며 큰 소리로 떠들어 백승찬을 당황케 했다. 또한, 길거리에서 “예진이 사주세요”라며 혀짧은 소리로 애교를 부렸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KBS2 ‘프로듀사’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