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화영
류화영


류화영

[텐아시아=한혜리 인턴기자] ‘구여친클럽’ 류화영이 남다른 작품 사랑을 보였다.

지난 28일 배우 류화영은 자신의 트위터에 “tvN ‘구여친클럽’, 천사같은 우리팀”이라는 멘트와 함께 장지은, 고현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 류화영은 케이블채널 tvN ‘구여친클럽'(극본 이진매 연출 권석장)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는 배우들과 돈독한 모습을 보였다.

류화영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파티를 준비한 듯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다정한 모습을 보인 류화영과 장지은, 고현의 모습이 담겼다. 빠듯한 촬영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는 배우들에게 류화영의 SNS로나마 애정을 드러내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 속 류화영은 하트 모양의 안경을 쓰고 카메라를 향해 귀여운 포즈를 선보임과 동시에 두 손을 양 볼에 대고 눈을 감은 표정에서는 장난기를 엿볼 수 있다.

류화영이 출연하는 ‘구여친클럽’은 29일 오후 8시 30분에 7회가 방송된다.

한혜리 인턴기자 hyeri@
사진제공. 류화영 트위터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