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컬투쇼


컬투쇼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컬투쇼’ 박보람이 얼굴에 자신감을 표했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특선라이브’ 코너에 가수 호란, 더레이, 박보람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박보람은 “요즘에 예뻐졌다는 말 많이 듣냐”는 DJ 컬투가 묻자 “많이 듣는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얼마나 감량을 한 거냐”고 DJ 컬투가 묻자 “30kg 정도 감량했다. 그 때도 얼굴은 괜찮았다”며 “‘슈퍼스타K’ 당시 별명이 냉장고 위에 사과였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두시탈출 컬투쇼’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