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냉장고를 부탁해’
JTBC ‘냉장고를 부탁해’


JTBC ‘냉장고를 부탁해’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정창욱 셰프가 최초로 10승을 거뒀다.

18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정준영의 냉장고를 두고 펼쳐지는 셰프들의 요리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있어보이는 와인 요리’라는 주제로 정착욱 셰프와 박준우 기자가 맞붙었다.

정창욱은 양갈비와 와인이 조화를 이룬 우와한 양갈비를, 박준우는 화이트와인을 이용한 치즈 퐁듀 와인퐁당을 선보였다.

정준영은 먼저 와인퐁당을 맛봤고 호박, 새우, 살치살을 순서로 맛보다가 살칫살에서 감탄사를 내뱉으며 그릇을 쳤다. 그는 “살치살을 먹고 있어 보인다는 느낌을 받았다. 밀당이 있는 요리다”며 감탄했따.

이어 우와한 양갈비를 먹은 정준영은 한 입 넣자마자 탁자를 치며 만족감을 드러냈고, “과정은 박준우 셰프님이 재밌었다. 먹어보니까 입맛은 창욱 셰프님이 맞았다” 정창욱 셰프의 요리를 선택했다.

정창욱은 정준영의 별을 받으며 최초로 10승을 거뒀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