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정
화정


화정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서강준이 이연희가 남장여자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18일 방송된 MBC ‘화정’ 11화에서는 홍주원(서강준)의 집에서 강인우(한주완)와 마주친 정명(이연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인우와 정명은 서로 홍주원의 집에 온 손님이라고 주장하며 싸움을 벌였다.

정명은 강인우가 홍주원의 집에 잠입한 것으로 오해하고 단도를 빼들었다. 강인우 역시 “내가 모르는 홍주원의 지인은 없다”라며 정명을 의심했다. 그러다 정명의 가느다란 팔목을 본 강인우는 정명이 여자라는 것을 눈치챘다.

마침 등장한 홍주원은 두 사람의 싸움을 말리며 무슨 일이냐고 물었다. 이에 강인우는 미묘한 웃음을 지으며 “집을 나갔다더니 이 여인 때문이었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당황한 홍주원은 “대체 무슨 말을 하는 거냐. 이 자는 남자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정명은 당황하지 않고 “미안하게 됐다. 일부러 속인 건 아니니 이해해라”라고 말했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화정’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