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멜라단드리
크리스 멜라단드리


크리스 멜라단드리

[텐아시아=정시우 기자]한국 단편 애니메이션 ‘쟈니 익스프레스’는 어떻게 미국을 사로잡았을까.

18일 롯데시네마 명동 에비뉴엘에서 애니메이션 회사 일루미네이션의 크리스 멜라단드리 회장의 내한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크리스 멜라단드리 회장은 한국단편 ‘쟈니 익스프레스’를 장편화 하게 된 이유에 대해“보자마자 너무 마음에 들었다”며 “나는 영화를 보고 즉각적으로 어떤 느낌이 들었느냐로 영화를 결정하는 편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쟈니 익스프레스’의 캐릭터는 너무 매력적이었다. 또 유머 감각이 뛰어났다. 반항적인 코믹함이 있어서 선택했다”고 전했다.

일루미네이션 대표작 ‘슈퍼배드’의 인기 캐릭터 미니언들을 주인공으로 등장시킨 스핀오프 ‘미니언스’는 7월에 개봉한다.

정시우 siwoorain@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