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장현승
‘컬투쇼’ 장현승


‘컬투쇼’ 장현승

[텐아시아=한혜리 인턴기자] ‘컬투쇼’에 출연한 가수 장현승이 뮤지컬 활동 계획에 대해 밝혀 눈길을 끌었다.

7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장현승과 전효성, 데이브레이크가 출연해 특선라이브 코너를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 청취자는 장현승에게 “뮤지컬도 잘한다”라고 칭찬했고 이에 DJ 컬투는 “앞으로 뮤지컬 계획은 없냐”고 물었다. 장현승은 “개인적으로 뮤지컬이 재밌고 좋아해서 개인적으로 찾아보러 다니기도 한다”고 답했다.

이어 장현승은 “좋은 기회가 있고, 내가 충분히 잘 소화할 수 있는 역할이라면 나는 얼마든지 좋다”라고 전해 시선을 모았다.

장현승은 오는 8일 솔로 미니음반 ‘마이(My)’의 발매에 앞서 7일 오후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신곡 ‘니가 처음이야’의 무대를 선 공개한다.

한혜리 인턴기자 hyeri@
사진제공. SBS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