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영 술제이 고우리
조현영 술제이 고우리


조현영 술제이 고우리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걸그룹 레인보우의 조현영과 래퍼 술제이가 콜라보레이션을 펼친다.

4일 레인보우의 소속사 DSP미디어는 조현영, 술제이 그리고 고우리가 함께 있는 인증사진을 공개하며 조현영과 술제이의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 곡 발표 소식을 알렸다. 이는 지난 해 12월에 발표한 ‘오빠야’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조현영과 술제이 그리고 고우리의 다정한 모습이 담겼다. 세 사람은 소파에 나란히 앉아 각자의 개성에 맞는 손가락 포즈를 취하며 카메라를 응시하며 달달한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조현영, 고우리는 자연스럽고 귀여운 표정을 지으며 여유 있는 모습을 보이는 반면 술제이의 모습은 다소 경직되어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오는 7일 발표 예정인 조현영과 술제이의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 곡은 ‘오빠야’를 잇는 달콤한 커플송으로 고우리가 랩 퍼처링에 참여하며 레인보우 멤버 조현영의 지원사격에 나선 것으로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오빠야’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달달함을 리스너들에게 선사할 것으로 전해져 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번 고우리의 참여는 지난 1월에 방송된 DSP자체제작 인터넷 라디오 ‘DSP라디오’ 5회에 술제이가 게스트로 출연하며 “다음 앨범에는 고우리씨도 함께 작업했으면 좋겠다”고 말한 이후에 성사된 것. 관계자에 따르면 고우리는 MBC주말드라마’여왕의 꽃’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을 보내고 있음에도 틈틈이 곡 연습을 하며 곡에 대한 열정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고우리의 지원사격을 받은 조현영과 술제이의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 곡은 오는 7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DSP미디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