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않여 이미도 김혜은
착않여 이미도 김혜은


착않여 이미도 김혜은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착하지 않은 여자들’ 이미도와 김혜은이 기싸움을 벌였다.

29일 방송된 KBS2 ‘착하지 않은 여자들’19회에서는 말년(서이숙)과 현정(도지원)의 기싸움과 세무조사에 충격받은 순옥(김혜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인터넷에 일파만파 퍼진 ‘악플’에 놀라는 현숙(채시라)과 종미(김혜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종미는 “박총이 의심스럽다”며 은실이 구민(박혁권)을 좋아하는 것 때문에 인터넷 상에 나쁜 소문을 퍼트린게 아니냐며 박은실을 의심한다.

요리교실로 향한 종미와 현숙은 박은실(이미도)과 만나게 되고, 종미와 은실은 기싸움을 벌이게 됐다. 은실은 종미에게 친구 남편에게 술먹고 기대는게 말이 되냐고 “몇 번이나 이르려다 참았다”고 화를 내고, 종미 역시 그녀를 노려보며 두 사람 사이에는 엄청난 긴장감이 흘렀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KBS2 ‘착하지 않은 여자들’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