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에지
서에지


서에지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실시간 검색어, 이른바 실검은 확실히 오늘날 정보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인터넷 포털, 검색사이트는 바로 이 ‘실검’으로 대중의 관심사를 실시간으로 반영한다. 그러나 ‘실검’이라는 어휘 자체의 의미는 대중의 관심이 그만큼 시시각각 변한다는 것이기도 하다.

‘실검’에 한 번 등극하려 몸부림치는 이들도 존재하지만, 그 한 번의 ‘실검’ 등극은 바로 1시간 후 또 다른 실검에 묻혀버리는 그런 시대인 것이다. 그렇지만 ‘실검’이 대중의 관심사를 반영한다는 것, 오늘날 대중이 어떤 부분에 열광하는지를 알 수 있는 하나의 지표가 된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2015년 4월 27일 실시간 검색어에는 서예지가 올랐다.

# 서예지, ‘런닝맨’으로 첫 예능 나들이

배우 서예지가 ‘런닝맨’으로 첫 예능 나들이에 나서 엉뚱하고 순수한 매력을 뽐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위험한 신부들 특집’에서 서예지는 개리와 짝을 이뤘다.

서예지는 첫 등장부터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순수한 신부의 자태로 남성 출연진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각종 미션에서는 최선을 다해 몸을 움직여 보지만, 이리저리 내동댕이 쳐지며 첫 예능 신고식을 치르기도 했다.

특히 이날 방송은 서예지의 매력에 푹 빠진 개리의 착각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개리는 “서예지가 매일 새벽 1시에 한강변에 간다고 한다”며 “나한테 소스를 준 것”이라고 설렘을 드러냈다.

특정 문장을 유도해야 하는 ‘텔 미 썸띵’ 게임에서 서예지는 파트너 개리에게 “너 엄청나게 엉뚱하다”라는 말을 듣기 위해 귀여운 제스처와 엉뚱한 말투를 총동원하며 고군분투했다. 서예지는 ‘엉뚱’이란 단어를 이끌어 내려 엉덩이로 설명하고, 연신 “으히힝”하고 미소를 날리는 열띤 모습을 보였다.

이에 개리는 “날 다 줄게”, “너 뭐 갖고 싶어?”, “너 엄청 귀여워”라고 연발하며 결국에는 “우리 안 맞힐 거니까 7분 주세요”라고 승부욕도 잊은 채, 서예지의 애교를 계속 감상하겠다는 능청을 떨어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이를 지켜 보던 김종국은 서예지를 향해 “목소리가 되게 매력 있네”라고 특유의 중저음을 치켜세웠고, 유재석은 “서예지씨 목소리가 약간 박정자선생님과 닮았다”라는 농담으로 좌중의 눈길을 끌었다.

서예지는 현재 tvN 금토드라마 ‘슈퍼대디 열’에서 미녀 닥터 ‘황지혜’ 역을 맡아 안방 시청자들을 찾아가고 있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에이나인미디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