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아이유


아이유

[텐아시아=최진실 기자] ‘프로듀사’ 아이유가 포커페이스 얼음공주로 변신했다.

KBS2 예능드라마 ‘프로듀사’ 측은 24일 포커페이스 얼음공주 신디로 완벽 변신한 아이유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마치 감정을 드러내지 않기로 작정한 듯 차가운 표정으로 앞을 응시하고 있는 아이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아이유는 13세 어린 나이에 데뷔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톱스타 자리에 오른 10년차 연예인 신디 역을 맡았다. 신디는 어린 나이에 데뷔해 모든 것을 일찍 알아버린 톱스타 여가수로 정글 같은 연예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연기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 신디는 도도한 표정으로 얼음공주 자태를 과시하고 있다. 하얗고 투명한 피부와 시선을 강탈하는 새빨간 입술, 시크한 눈빛과 도도한 표정은 얼음공주 신디의 범접할 수 없는 성격을 그대로 나타내고 있다.

특히 신디는 섹시한 블랙 시스루 의상을 입고 어깨에 가죽 자켓을 걸쳐 도도하고 시크한 톱스타 포스를 내뿜고 있다. 또한 ‘포커페이스의 달인’ 신디가 팔짱을 낀 채 무표정한 표정으로 앞을 바라보다가 미묘하게 바뀐 표정으로 창 밖을 바라보고 있어 그에게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아이유는 환하게 미소 지으며 스태프와 인사를 나누다가 촬영에 들어가면 자신과 180도 다른 신디로 급 변신했고 생기발랄한 표정을 지우고 어떤 상황에서도 냉정하고 도도한 모습을 유지하려고 하는 얼음공주의 모습을 완벽히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프로듀사’ 제작진은 “아이유가 맡은 신디 역할이 가수라 그런지 금방 역할에 빠져든 것 같다. 아이유가 사랑스러운 모습에서 순식간에 도도하고 차가운 신디로 변하는 모습을 보면 현장에서 스태프들이 깜짝 놀란다”며 “아이유가 만들어갈 신디와 ‘프로듀사’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야근은 일상, 밤샘은 옵션, 눈치와 체력으로 무장한 KBS 예능국 고스펙 허당들의 순도 100% 리얼 예능드라마 ‘프로듀사’는 KBS 예능국이 그 동안의 제작 노하우를 집약해 야심차게 선보이는 첫 예능드라마다. 박지은 작가와 서수민 PD가 기획한 ‘프로듀사’는 리얼과 픽션의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통해 안방극장에 새 바람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프로듀사’는 차태현-공효진-김수현-아이유 등 국내 최고의 배우와 드라마-예능 제작진이 만나 관심을 높이고 있다.

최진실 기자 true@
사진제공. KBS2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