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임씬 홍진호
크라임씬 홍진호
크라임씬 홍진호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크라임씬’ 홍진호가 변태로 거듭났다.

22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2’에서는 생방송중 벌어진 미인대회 살인사건을 둘러싼 여섯 참가자의 추리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호는 특종전문기자 홍기자로 분해 추리력 발휘에 나섰다. 이날 브리핑에 나선 하니는 홍기자의 노트북 화면을 제시하며 홍기자의 변태설을 주장했다. 홍기자의 노트북에서는 여자의 다리사진이 나왔다.

이에 홍진호는 “취미다”라고 말하며 계속해서 여성 출연자의 다리 사진을 찍는 연기에 투철한 모습을 보여주며 시선을 끌었다. 하니는 브리핑을 마지며 “홍기자는 변태다. 이상이다”라고 말하며 홍진호를 변태로 몰았다. 당황하는 홍진호에 하니는 호탕한 웃음을 보여주며 웃음을 자아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JTBC ‘크라임씬’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