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3′ 박정현
‘나가수3′ 박정현


‘나가수3′ 박정현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박정현의 애절한 보이스가 청중평가단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들었다.

17일 방송된 MBC ‘나는 가수다3(이하 나가수)’ 12화에서는 가왕전 결승을 앞둔 6팀의 1:1 매치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정현은 이승환의 ‘천일동안’을 선곡해 애절한 가사와 어울리는 보이스로 청중평가단이 눈물을 흘리게 만들었다.

박정현은 “한국에 와서 처음으로 좋아하게 된 가요”라며 “마지막일 수도 있으니까 꼭 불러보고 싶은 노래를 택했다”라고 밝혔다.

박정현의 무대를 본 하동균은 “마치 노래 속에 내가 있는 느낌”이라 평했으며 음악감상실 김태은은 “소름이 돋는 무대였다”라고 말했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나는 가수다3′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