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3′ 김경호
‘나가수3′ 김경호


‘나가수3′ 김경호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김경호가 기존의 스타일을 지우고 과감한 승부수를 던졌다.

17일 방송된 MBC ‘나는 가수다3(이하 나가수)’ 12화에서는 가왕전 결승을 앞둔 6팀의 1:1 매치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경호는 윤시내의 ‘열애’를 선곡했다. 김경호는 기타와 드럼을 빼고 첼로와 피아노, 플루트로 이루어진 단순한 악기구성을 선보였다. 이에 음악감상실 김연우는 “록을 포기한 편곡이다”라며 과감한 승부수를 던졌다고 말했다.

청중평가단은 김경호의 담백하지만 절절한 무대에 빠져들었다.

김경호의 무대를 본 음악감상실 출연진들은 “소찬휘와 우열을 가릴 수 없다”라고 평했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나는 가수다3′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