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찬휘
소찬휘


소찬휘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소찬휘의 가창력이 폭발했다.

17일 방송된 MBC ‘나는 가수다3(이하 나가수)’ 12화에서는 가왕전 결승을 앞둔 6팀의 1:1 매치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소찬휘는 김현정의 ‘멍’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내 청중평가단의 박수를 받았다. 소찬휘는 노래 중 가사 실수를 했으나 청중평가단이 눈치채지 못할 정도로 뜨거운 무대를 선사했다.

소찬휘의 무대를 본 김경호는 “청충평가단을 흥분시키기에 충분한 무대였다”라고 평가했으며, 음악감상실 권태은은 “(원곡자인) 김현정 씨가 빼앗겼다”라고 평가했을 정도.

소찬휘는 원곡자인 김현정 못지 않은 샤우팅을 선보이며 경쟁자인 김경호마저 자신의 무대에 빠져들게 만들었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나는 가수다3′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