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3′ 양파
‘나가수3′ 양파


‘나가수3′ 양파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가수 양파가 절절한 감성 보이스를 대신해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무대를 압도했다.

17일 방송된 MBC ‘나는 가수다3(이하 나가수)’ 12화에서는 가왕전 결승을 앞둔 6팀의 1:1 매치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스윗소로우와 1:1 매치를 펼치게 된 양파는 신중현과 엽전들의 ‘아름다운 강산’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 냈다.

평소 애절한 감정 표현을 무기로 삼았던 양파는 이번 무대에서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관객들을 들썩이게 만들었다. 대북과 꽹과리 등 국악기를 활용한 양파는 악기에 노래가 묻힐 수 있다는 우려를 듣고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양파의 무대를 본 경쟁자 스윗소로우는 “1등해도 손색 없는 무대”라고 평했으며 김연우를 비롯한 평가단은 4:1의 압도적인 지지로 양파의 승리를 점쳤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나는 가수다3′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