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원
장수원


장수원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대세남들이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으로 뭉쳤다.

19일 방송하는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에는 장수원 강균성 손호준 홍종현 유병재가 출연, 예측불허 레이스를 선보인다.

이날 방송에서 우스꽝스러운 모습을 한 게스트들의 오프닝을 시작으로 진행된 레이스는 대세남들의 이날의 레이스는 런닝맨 멤버들을 비롯, 대세남들의 ‘핫플레이스’를 순회하는 투어 레이스로 꾸며졌다.

강균성
강균성
강균성

특히 MC 유재석은 자신의 핫플레이스에 도착하자 “학창시절 이곳에서 20대 20 미팅을 했었다.”고 추억을 되새겼다.
이어 “분위기는 내가 다 띄웠는데 미팅 상대들은 다 잘생긴 친구에게 가더라.”라고 씁쓸함을 전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 외에도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런닝맨 멤버들과 게스트들의 황당하고도 수위 높은 에피소드들이 공개 되며 폭소의 순간이 이어졌다.

대세남 5인방과 함께한 폭소 레이스는 오는 19일 전파를 탄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S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