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
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


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이 이연복의 동파육을 추천했다.

13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4차원 대세남 강균성의 냉장고를 놓고 벌이는 셰프들의 치열한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2주만에 돌아온 최현석은 이연복셰프와 처음으로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만났다. 이날 최현석은 꼭 먹어야 할 세 가지 음식으로 “최현석의 차가운 파스타, 최현석의 스테이크”를 꼽은 후 “이연복셰프의 동파육”이라고 말하며 이연복의 동파육을 추천했다.

최현석 셰프의 허세넘치는 말에 김풍과 홍석천은 “자기 게 첫 번째래”, “이연복 셰프 건 세 번째래”라고 말하며 어이없음을 드러냈다. 이어 정형돈은 “최현석은 네 가지를 먹는다. 욕도 같이 먹는다”고 밝히며 웃음을 자아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