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세훈 디오 카이 수호 백현
‘컬투쇼’ 세훈 디오 카이 수호 백현


‘컬투쇼’ 세훈 디오 카이 수호 백현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엑소가 여장하면 가장 예쁠 것 같은 멤버를 꼽았다.

1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엑소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한 청취자는 ‘엑소 사랑하자’가 답인 문제에 오답으로 ‘엑소 여장하자’를 메시지로 보냈다. 이에 DJ 컬투는 “여장하면 가장 예쁠 것 같은 멤버는 누구냐”고 물었다. 백현은 시우민을 꼽았고 컬투 역시 이에 공감했다. 또 찬열은 “수호 형이 여장을 했었다. 정말 예뻤다”고 말했고 수호는 “지난 번에 걸스데이로 여장을 해 ‘썸띵’ 무대를 한 적 있다”고 여장 경험에 대해 이야기했다. 수호는 지난 SMTOWN 콘서트에서 최강창민, 민호, 규현과 걸스데이로 여장을 해 무대를 꾸민 바 있다.

엑소는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로 활발한 활동 중에 있다.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