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근두근 인도’
‘두근두근 인도’


‘두근두근 인도’

[텐아시아=최진실 기자] 씨엔블루 종현이 인도에서 버스킹을 펼쳤다.

10일 방송된 KBS2 ‘두근두근 인도’에서는 인도로 떠난 아이돌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뭄바이 대한민국 영사관에서 첫 번째 취재를 마친 뒤 꿈에 그리던 콜라바로 향했다.

이날 멤버들은 취재를 위해 인도인들에게 한국을 아냐고 물었지만 모두 모른다는 반응이었다. 이에 종현은 거리에서 기타를 치며 ‘내 사랑아’를 열창했다. 이에 많은 사람들은 종현의 버스킹을 감상했다. 인도인들은 “영화에 나오는 사람들 같다”, “중국인인가”라며 그들에 흥미를 보였다. 이어 인도인들은 강제 어깨동무를 하며 종현, 규현과 사진을 찍었다.

통역사는 “나중에 이들이 유명해질 것이라 생각했을 것이다”고 말했다.

‘두근두근 인도’는 슈퍼주니어 규현, 샤이니 민호, 씨엔블루 종현, 인피니트 성규, 엑소 수호로 구성된 겁 없는 스타 특파원들이 펼치는 가슴 뛰는 인도 취재 여행기를 담고 있다.

최진실 기자 true@
사진. ‘두근두근 인도’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