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서윤 기자] 가수 김종국이 패션 프로그램 MC로 나선 소감을 전했다.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진행된 SBS플러스 ‘패션왕-비밀의 상자’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종국은 “사실은 패션에 대해서는 문외한”이라며 말문을 열었다.

‘패션왕-비밀의 상자는 SBS플러스와 중국 최대 동영상 사이트인 유쿠투도우 그룹이 합작해 제작하는 프로그램으로 한국과 중국의 연예인들이 디자이너들과 짝을 이뤄 함께 의상을 만들어내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처음으로 패션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된 김종국은 “대중 분들이 나에 대해서 패션에 대해서는 잘 모르고 패션에 관계가 없다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다”라며 “실제로 그렇기 때문에 아무것도 모르는 패션의 문외한이 패션을 알아가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며 웃음지었다.

그러나 적지 않은 부담감을 표현하기도 했다. 김종국은 “시즌 1에서 우승한 정두영 디자이너와 함께 하게 됐는데 최대한 디자이너 분을 잘 돕도록 하겠다”고 들려주었다.

‘패션왕-비밀의 상자’는 25일 SBSfunE 채널을 통해 첫방송된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팽현준 pangpang@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