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석
오창석


오창석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내 마음 반짝반짝’ 오창석의 극과 극 매력이 돋보이는 옷차림이 여심을 사로잡고 있다.

오창석은 SBS 주말특별기획 ‘내 마음 반짝반짝(이하 내반반)’에서 ‘프리 마트’를 소유하고 있는 차영그룹의 후계자이며 착하고 소탈한 재벌 2세 차도훈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방송분에서는 재벌의 특권을 거부한 채 살아가던 차도훈이 ‘갑질 재벌 행각’을 벌이는 누나 차예린(차수연)에게 대항, 이순정(남보라)을 위해 재벌남 복귀를 선언했다.

무엇보다 오창석이 재벌남으로 복귀를 결심한 이후 지금까지 선보였던 내추럴한 평상복과는 전혀 다른 정갈한 슈트차림으로 반전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대부분 프리마트 직원 유니폼을 입고 등장했던 오창석은 퇴근 후 남보라를 찾아올 때면 심플한 캐주얼 복장으로 일상 선보였던 터. 재벌남으로 복귀를 선언한오창석은 우월한 기럭지와 주먹만 한 작은 얼굴, 슬림한 핏이 제대로 살아나는 깔끔한 슈트차림으로 변신했다. 진중하면서도 스마트한 분위기의 패션으로 재벌남 복귀를 결심한 차도훈의 이미지를 한층 업그레이드 시켰다.

오창석이 출연중인 SBS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내 마음 반짝반짝’은 매주 토,일요일 오후10시에 방송된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삼화 네트웍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