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러블리즈


러블리즈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걸그룹 러블리즈가 특유의 청순한 매력을 뽐냈다.

19일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는 러블리즈가 ‘안녕(Hi~)’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러블리즈는 순백색의 블라우스와 플리츠 스커트를 입고 청순함의 극치를 보여줬다.

러블리즈의 ‘안녕(Hi~)’은 첫 사랑을 고백하는 소녀의 풋풋한 마음을 노래로 담은 곡이다. 웅장한 현악기 라인이 음악을 전체적으로 힘있게 이끌어 나가는 가운데 러블리즈 특유의 청순한 멜로디 라인이 어우러져 첫 사랑에 대한 설렘을 음악으로 완성시켰다.

이날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는 가인, GOT7, 러블리즈, 레드벨벳, 매드타운, 민아, 버스터리드, 보이프렌드, V.O.S, 샤넌, 샤이니, Super Junior-D&E, 스텔라, CLC, 안다, 정신, 피에스타, 혜이니가 출연한다.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