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시탈출 컬투쇼’ 김상경 조재윤
‘두시탈출 컬투쇼’ 김상경 조재윤


‘두시탈출 컬투쇼’ 김상경 조재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김상경이 조재윤의 결혼식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살인의뢰’의 김상경과 조재윤이 출연해 입담을 펼쳐다.

이날 김상경은 조재윤의 결혼식을 언급하며 “가서 신랑(조재윤)을 만나는데 10분이 걸렸다. 사람이 너무 많아서 줄을 서서 만날 수 있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조재윤에게 어디까지 불렀냐고 물었더니 ‘나도 다 올 줄은 몰랐어’라고 하더라. 내가 본 사람 중에 인간관계가 가장 얇고 넓은 사람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야기를 듣던 조재윤은 “300명이 정원인 예식장에 1,000명이 왔다. 무슨 일이 났나 해서 경찰이 왔는데 ‘조재윤이 누구야?’라고 말하고 가더라. 예식장의 주차 기계가 고장나 1시간 동안 차를 못 뺐다고 하더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상경과 조재윤이 열연한 ‘살인의뢰’는 지난 12일 개봉했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두시탈출 컬투쇼’ 보는 라디오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