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안영미
개그우먼 안영미


개그우먼 안영미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개그우먼 안영미 측이 열애설이 제기된 데 대해 “서로 알아가는 단계”라고 밝혔다.

16일 안영미의 소속사 측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지인의 소개로 알게 된 일반인 남자친구와 서로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단계에 있다”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라디오 출연자와 청취자로 두 사람이 인연을 맺어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소속사 측은 이는 와전된 부분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청취자는 아니고 지인 소개로 알게 된 일반인 남성”이라고 전했다.

또 “두 사람이 조심스럽게 만나고 있는 단계로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안영미는 MBC라디오 FM4U ‘써니의 FM데이트’의 고정 게스트와 케이블TV tvN ‘SNL코리아’ 크루로 활약중이다.

텐아시아=장서윤 ciel@
사진. 텐아시아DB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