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민
정소민


정소민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정소민이 ‘스물’의 세 사람에게 문자를 보냈다.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스물’의 김우빈, 강하늘, 준호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정소민은 세 사람이 출연 중인 ‘컬투쇼’에 문자를 보냈다. 정소민은 ‘세 사람이 모이면 여자 셋보다 더 시끌시끌하다. 셋 다 입이 덜 풀렸네요. 분발하세요’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이어 ‘스물 찍으면서 많은 추억을 쌓은 것 같다. 고마워’라고 보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컬투는 정소민의 역할을 물었고 누구와 러브라인이냐고 물었다. 김우빈은 조용히 “저와…”라며 특별한 러브신은 없다고 말하며 웃음을 터뜨렸다.

‘스물’은 오는 25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SM C&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